인트러덕션

 PR회사/미디어 브릿지 컨설팅 주식회사(MBC)에 잘 오셨습니다. MBC는 텔레비전국에로의 PR프로모션 컨택트로 되는 종합 PR전략 지원과 근년 주목을 끄는 위기 관리 홍보에 강한 일본을 대표하는 PR회사로서 많은 클라이언트 기업의 지지를 받고 있습니다. 그들의 대부분이 (귀사처럼) 일본 시장 진출의 발판이나 시장 진출 후의 시장 점유율 획득을 위하여 MBC의 각종 PR서비스를 신청하고 있습니다.


 저희들이 제공하는「텔레비전 PR중심의 크로스 미디어형 PR전략」이란, 각 프로모션 프로젝트 중에서 클라이언트의 요구가 가장 높고, 더불어 일본의 소비자 시장에 영향력이 가장 높은「텔레비전 매체」에 대한 PR어프로치 시책을 중심으로 하면서 동시 시책으로 종이 매체,웹 전략등 다종 다양한 미디어를 활용하고 스파이럴 업적으로 클라이언트의 수익을 대폭 높이는 대단히 ROI(Return On Investment)가 높은 PR전략입니다.


 거의 모든 산업에서「다른 나라보다 성숙하다」,「구미 및 다른 아세아 제국과 문화가 다르다」,「공략의 난이도가 타국에 비해 높다」고 해지는 일본 시장입니다만, 이 일본 시장을 프라이머리 타겟으로 하는 외자계 기업님한테서 MBC가 제공하는「크로스 미디어형 종합 PR전략」은 세계적으로 진행되는「광고 불능 시대」에 있어도 항상 베스트•인•클래스인 PR솔루션이라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MBC의 PR서비스는 계속적인 PR컨설팅 계약 뿐만 아니라 단기적인 프로젝트 안건으로 텔레비전 매체 PR 의 성공을 희망하는 외자계 클라이언트 회사님에 대해서도 똑같은 제공이 가능합니다. 일반적인 일본의 PR회사가「종이 매체에는 강하지만, 텔레비전 매체에는 약하다 」고 말해지는데 이와 같이 TV프로에 다이나믹한 한편 치밀 정확한 어프로치를 할 수 있는 MBC는 먼 해외에서 완전히 새로운 시장인 일본을 공략하는 곤란에 도전하고 있는 귀사한테 반드시 든든한 파트너가 될 것을 굳이 약속 하겠습니다.


 응당MBC가 강한 것은 텔레비전뿐이 아닙니다. MBC는 텔레비전•라디오•신문•잡지등의 올드스타일 매스 미디어에 기사/프로그램 노출을 도모함으로 미디어 PR전략을 구축하는 종래형「마케팅 PR」과 더불어 웹 사이트,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웹 로그, 메일 메거진, 휴대폰 등의 신흥 미디어에 커뮤니케이션 어프로치를 하는「인터넷 PR」도 융합시킬 수 있습니다. 이상과 같이 MBC는 신구 양미디어에 대한 폭넓은 미디어 릴레이션을 살리면서 또한 창조적인 커뮤니케이션 기획을 베품으로써 클라이언트 기업,상품 인지를 높여 집객력 업, 브랜드력 업을 전략적으로 도모하기를 명제로 하는 커뮤니케이션 솔루션 컨퍼니입니다.


 또한 MBC 이사 사장 요시이케 사토시(吉池 理)는 원래 일본의 국영 방송국인 NHK에서 TV프로 제작 디렉터 업무에 종사하고 있었습니다. 그 인연으로 MBC에는 여러 방송국의 프로그램 제작자와 좋은 관계를 꾸리고 있습니다. 그러므로 텔레비전 PR가 자신있는 PR회사라고 하면 일본에서는 MBC가 틀림없이 제일인리고 하기까지 되어 있습니다. TV프로에 대한 적극적인 미디어 어프로치나 종합적인 커뮤니케이션 솔루션이 특히 필요하시는 외자계 기업님께서는 부디 MBC까지 연락해 주십시오.


What's new